이번 여름 여행계획을 어디로 할까 고심의 끝에 정한 곳이 바로 여수여행으로 여수에서 하루를 보내고 전주한옥마을로 넘어가기로 하였습니다. 여수는 벌써 몇번 가봤지만 최근에는 가본 적이 없기에 하루 일정으로 여수의 유명한 곳만 둘러보기로 하였습니다.


여수 해상 케이블카 바닷가를 가로지르는 풍경 가격 주차장 및 운행시간


여수에 가면 꼭 타봐야하는 것이 바로 여수 해상 케이블카로 바닷가를 가로지르며 여수의 멋진 풍경을 한눈에 볼 수 있어서 여수를 찾아오는 분들이 꼭 들러서 타는 여수의 필수여행코스중의 한곳으로 된 듯합니다.



 여수해상케이블카 위치 및 주차장

네비주소 : 전라남도 여수시 수정동 322-55번지 (여수해상케이블카 오동도 주차장, 엠블호텔 맞은편)

              전라남도 여수시 돌산읍 우두리 794-89 (여수해상케이블카 돌산공원 주차장)



여수해상케이블카를 탈 수 있는 곳은 2군데인데 오동도쪽과 돌산공원 쪽으로 아무래도 오동도쪽으로 사람들이 많이 몰리는 편이고 돌산공원 쪽은 조금 한가해보였습니다. 우리는 오동도도 함께 둘러보기 위해서 오동도족으로 갔습니다.


여수 오동도에 가면 엠블호텔 맞으편에 여수해상케이블카 주차타워가 있는데 주차타워 아래쪽 주차장에 주차를 하고 타워 엘레베이터를 타고 올라가면 됩니다.



주차타워에서 올라가 바라본 여수앞바다의 풍경입니다. 오동도와 엠버호텔 등 멋진 모습을 보여주고 있죠.




 여수해상케이블카 주차타워 주차장


여수해상케이블카 주차타워는 무인정산 시스템으로 운영되고 있는데 여수해상케이블카를 이용하는 고객에 한해서든 2시간 무료 이용할 수 있는 주차할인권을 주기 때문에 케이블카를 타실 경우 주차비 걱정은 따로 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다만 케이블카를 이용하지 않을 경우에는 주차요금이 아래와 같이 부과됩니다.





 여수 해상 케이블카 이용요금


여수 해상케이블카를 이용할때는 기본적으로 왕복으로 표를 구입하시는게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는 방법으로 일반 캐빈, 크리스탈 캐빈, 프리미엄 캐빈이 있는데 대부분의 사람들은 일반캐빈을 이용합니다. 어른기준으로 왕복 13,000원이며 크리스탈 캐빈은 대인 20,000원인데 캐빈 아래쪽이 유리로 되어 있어 바닥으로도 볼 수 있는 장점이 있죠. 


또한  프리미엄 티켓은 대기할 필요없이 매표후 바로 탑승이 가능한데 캐빈 1대당 가격이 150,000원으로 굉장히 비싸죠. 일반캐빈은 8인승이며 크리스타 캐빈은 5인승으로 되어 있어서 사람이 많이 몰리는 경우에는 8명이 모두 탑승하는데 한가한 경우에는 가족단위로 탑승을 할 수도 있는데 다행이 우리는 가족단위로만 탑승할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여수 해상 케이블카 운행시간


평일, 공휴일, 일요일 : 오전 9시부터 밤 10시

토요일 : 오전 9시부터 밤 11시

(단, 티켓 발권은 30분전에 마감되니 평일, 공휴일, 일요일은 밤 9시 30분까지, 토요일은 10시 30분까지 구매해야합니다.)




 여수 해상 케이블카에서 바라본 여수의 아름다운 풍경


오동도 쪽 여수 해상 케이블카에서 출발하여 케이블카 캐빈 안에서 오동도와 함께 시원하게 펼쳐진 여수 앞바다를 감상 할 수 있습니다.



케이블카를 조금 타고 앞으로 나아가니 거북선대교가 여수바다를 가로지르는 멋진 풍경이 눈앞에 펼쳐지는 밤에 보면 야경과 함께 더욱 멋있지 않을까 합니다. 아니나 다를까 밤 사진을 찍은 것을 보니 밤에 타는 것도 멋진 추억을 만들 수 있을 것 같습니다.



특히 일몰때 여수 밤바다의 야경과 함께 담은 사진은 정말 아름다워서 다음에는 꼭 일몰때 거북선대교, 돌산대교, 장군도 등 모두 함께 담아보고픈 욕구를 자극하고 있는 사진이죠.



거북선 대교를 지나면서 돌아다보니 바다 아래쪽에는 빨간색의 하멜 등대가 눈에 들어오는데 저녁에는 하멜등대에서 일몰을 지켜봐야겠다는 생각을 해봅니다.





 돌산공원 여수 해상 케이블카


오동도에서 출발한 케이블카 돌산공원 여수해상케이블카에 도착하여 돌산공원을 둘러보았습니다. 돌산공원에는 장군도를 비롯하여 돌산대교와 함께 여수시내의 풍경이 한눈에 들어왔는데 뜨거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돌산공원을 한바퀴 돌아보았습니다.



돌산공원의 넓은 주차장에는 관광객들의 차들로 빼곡히 차 있었고 가장 눈에 들어오는 것은 역시 돌산대교 준공 기념탑이 높이 솟아 있어 한눈에 들어옵니다.



그리고 돌산대교 준공기념탑에서 조금 내려오니 드디어 돌산대교가 눈앞에 펼쳐지는데 푸른하늘과 푸른 바다 그리고 섬을 잇고 있는 돌산대교의 모습은 한폭의 풍경의 너무도 아름다워서 한참을 지켜보았습니다. 저녁에는 당근 돌산대교의 야경을 담아볼 생각이었죠.





여수밤바다의 야경


아래 사진은 여수해상케이블카 홈페이지에서 다운받은 야경사진인데 정말 아름답죠. 미리 이런 사진을 찍을 수 있는 사진 포인트를 알았더라면 하는 후회가 남는데 다음에는 꼭 이런 사진을 담아봐야겠습니다.




여수여행에서 빼놓을 수 없는 여수 해상케이블카 탑승은 낮에 탑승하는 것과 밤에 탑승하는 것은 색다른 풍경을 연출해주는데 이왕이면 일몰때 저녁에 타보는 것이 가장 아름다운 여수을 볼 수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을 해봅니다.


관련글

  여수 향일암 일출 해돋이 명소 여수 가볼만한곳

  여수여행 여수 하멜등대 일몰 및 여수 밤바다 거북선대교 야경 여수 가볼만한곳

  여수여행 여수 오동도 동백열차 타고 가는 한국의 아름다운 길 100선 선정된 오동도 동백꽃

  여수맛집 여수 명동게장 간장게장 무한리필 게장 맛집

  여수여행 여수 돌산대교 장군도 거북선대교 일출 포인트

티스토리 로그인이 풀리면

댓글 (0)